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태권도로 되찾은 가족의 웃음
    태권도로 되찾은 가족의 웃음

    동영상시청 도움말

    여름철 무더위를 날리는 시원한 발차기!

    수련 중인 사람들 속에 태권도 사랑이 남다른 한 가족이 있습니다.

    아버지와 어머니, 딸과 아들 모두 태권도 공인 1단.

    주말마다 온 가족이 총출동해 태권도를 배운지도 3년이 넘었습니다.

    [김원영 / 아버지·태권도 1단 : 아이들을 보면서 우리에게도 태권도를 배우면 신체단련뿐만 아니라 정신 수양에도 좋을 것 같아 같이 시작했습니다.]

    댈러스에서 변호사로 일하고 있는 아버지 김원영 씨는 가정보다는 회사 일이 우선이던 가장이었습니다.

    가족끼리 대화가 점점 단절되고 분위기는 삭막해졌습니다.

    하지만 함께 태권도를 시작하면서부터 집안에는 다시 웃음꽃이 피어났습니다.

    [김가형 / 딸·태권도 1단 : 아빠가 맨날 새벽 3시까지 집에 안 들어왔어요. 저희만 집에 있었는데…. 그런데 태권도 시작한 이후로 가족끼리 시간을 더 보내고 아빠도 이제 집에 더 일찍 들어오시고, 엄마랑 아빠 사이가 더 좋아진 것 같아요.]

    얼마 전에는 집에 가족 전용 태권도장까지 마련했습니다.

    태권도를 통해 심신수련뿐 아니라 가족의 소중한 추억을 만들고 있는 셈입니다.

    각자 공인 4단, 더하면 모두 태권도 16단 가족이 되는 게 꿈이라는 태권도 가족.

    이제 태권도의 매력을 지역 사회에도 알려갈 계획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