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세상교과서] 수 천 년 활과 함께한 민족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6-11-15 09:50
앵커

예로부터 유목민의 땅 몽골에서 '활'은 생존에 꼭 필요한 떼려야 뗄 수 없는 도구였죠.

하지만 오래전 청나라 활이 유입되며 전통의 명맥이 뚝 끊겼습니다.

조금 늦었지만, 최근 몽골에서는 전통 활을 보존하려는 노력이 이뤄지고 있습니다.

윤복룡 리포터가 전해 드립니다.

기자

햇볕에 말려 나무토막처럼 빳빳한 소의 심줄.

부드러워질 때까지 망치로 수천 번을 두드려 잘게 찢습니다.

팽팽하고 탄력 좋은 활시위를 만들기 위해 꼭 필요한 과정입니다.

활 하나를 완성하기까지 꼬박 7~8개월이 걸리는 고된 일이지만 믕흐 씨는 전통 활을 계승하기 위해 6년 전부터 이 작업을 계속해오고 있습니다.

[롭승너릅 믕흐 / 전통 활 연구가 : 몽골에서 활은 흉노 시대부터 사용되기 시작했어요. 그 당시 유목민들에게 중요한 것은 말과 활뿐이었죠. 사람과 말, 그리고 활 이 세 가지는 삶과 직결되는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관계입니다.]

13세기 세계에서 가장 넓은 땅을 정복했던 몽골.

당시 몽골 제국의 강력한 힘은 화살촉에서 나왔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몽골인들의 활 사랑은 남다릅니다.

하지만 1750년대 청나라가 몽골을 점령한 후 전통 활의 명맥은 뚝- 끊기고, 청나라에서 들어온 활이 그 자리를 대신했습니다.

이런 점을 안타깝게 여긴 믕흐 씨는 오래전 모습을 감춘 전통 활을 직접 찾아 나섰고, 연구와 복원의 중요성을 알리고 있습니다.

[롭스너릅 믕흐 / 전통 활 연구가 : 활은 몽골 사람들과 유목민들뿐만 아니라 전 인류의 문화유산입니다. 수 천 년 동안 내려왔기 때문에 전통 활 복원 작업은 계속돼야 하고 계승해야만 합니다.]

몽골의 최대 민속 축제인 '나담 축제'의 꽃은 단연 활쏘기 경기!

전국에서 모인 활쏘기 강자들이 활시위를 힘껏 당깁니다.

몽골인들은 벌써 95년째 매년 활 쏘기를 함께 하며 민족의 일체감을 느낍니다.

[바트자르갈 / 72세·활쏘기 대회 최고령 참가 선수 : 나이는 많지만 젊은 사람들에게 전통 활 쏘기를 계승하기 위해 지금도 계속하고 있어요.]

이제 활이 아니라도 얼마든지 먹고사는 데 문제없는 세상입니다.

하지만 몽골인들은 놀이와 축제를 통해 수 천 년 이어온 활 잘 쏘는 민족의 자부심을 지켜가고 있습니다.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YTN 월드 윤복룡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