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너도나도 한국문화 배우기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5-03-21 09:45
앵커

네팔은 요즘 한국 문화 배우기 열풍이 뜨겁습니다.

특히 한류의 영향을 많이 받은 젊은이들의 관심이 높은데요.

한국어와 한국 요리 교실 등에는 한국 문화를 배우려는 수강생들이 줄을 잇고 있습니다.

김영인 리포터가 보도합니다.

기자

한국어 수업이 한창인 교실.

좁은 강의실이 수강생들로 빼곡히 찼습니다.

아직은 한국어 발음이 서툴지만 배움에 대한 열정만큼은 뜨겁습니다.

[인터뷰:비살 커드라, 한국어 수강생]
"한국어는 다른 언어보다 배우기 쉬워요. 한국어를 2년 배웠는데 배울수록 흥미롭습니다."

이 교육센터에서는 한국어뿐만 아니라 한국역사와 예절도 가르치고 있습니다.

다양한 한국 문화를 배울 수 있어 수강생은 100여 명이나 될 정도로 인기가 높습니다.

[인터뷰:김미영, 한국어 강사]
"한국에서 들어오는 드라마들, 영화, 음악들이 이곳에서도 볼 수 있는 기회들이 생기면서 한국에 대한 동경심을 갖는 것 같고, 또 여기 살고 있는 한국 사람에게도 호감을 많이 갖는 것 같습니다."

한류 열풍에서 한식을 빼놓을 수 없습니다.

넉달전 문을 연 이 한국 요리 교실은 한식을 배우려는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불고기와 낚지볶음, 호박 부침개 등 다양한 한식을 무료로 가르치고 있습니다.

공간이 좁아 한번에 12명 밖에 수강할 수 없지만 수강 대기자는 줄을 잇고 있습니다.

[인터뷰:발바하더르, 한식 수강생]
"한국 요리는 네팔 음식보다 단맛이 약간 더 나고 요리 종류도 다양합니다. 시각적으로도 훌륭하고요."

언어와 음식 등 문화로 한국을 알아가는 네팔 젊은이들.

멀게만 느껴졌던 한국문화가 이들의 삶 속에 친근하게 다가서고 있습니다.

카트만두에서 YTN 월드 김영인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