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천사들의 하모니…고아 합창단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4-02-15 04:54
앵커


음악 교육은 물론 문화 공연도 찾아보기 힘든 네팔에서 뜻 깊은 음악회가 열렸습니다.

우리 동포들이 네팔 고아들을 돌보며 1년 넘게 합창을 가르친 노력이 결실을 맺은 것인데요.

천사 합창단의 공연 현장으로 김영인 리포터가 안내합니다.

기자


난생 처음 무대를 밟은 아이들.

긴장된 표정도 잠시, 피아노 반주가 흘러나오자 아름다운 화음을 선보입니다.

호기심에 공연장을 찾은 주민들도 어느새 박자를 맞추며 흥겨워 합니다.

[인터뷰:케샵 마이나리, 관객]
"오늘 공연은 기대 이상이었어요. 네팔에서는 처음 있는 행사고요. 훌륭한 공연에 정말 고맙습니다."

[인터뷰:박재면, 네팔 동포]
"네팔에 오선지가 없어 소리를 제대로 낼 수 없는데 여러가지 화음으로 노래를 할 수 있다는 게 정말 놀라운 것 같습니다."

천사 합창단이 결성된 것은 1년 전.

네팔 고아들을 지원해 온 동포들이 뜻을 모아 음악 교육을 시작한 것입니다.

악보도 볼 줄 몰랐던 아이들은 노래를 통해 노력과 성취의 기쁨을 맛보고 있습니다.

[인터뷰:퍼왈 따망, 천사합창단 단원]
"오늘 '요가 요가' 노래를 부르면서 행복감을 느꼈어요."

[인터뷰:디파케이씨, 천사합창단 단원]
"오늘 합창을 성공적으로 해 매우 기뻐요."

합창단은 한국 후원자들과 고아원 관계자들이 주머니를 털어 운영하고 있습니다.

넉넉치 않은 살림이지만 음악의 힘을 더 많은 어린이와 나누고 싶다는 꿈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인터뷰:김창근, 천사합창단 지휘자]
"1기를 마치고 2기를 또 받아들여서 이 아이들이 계속해서 발전돼 나갈 수 있도록 새로운 멤버를 받을 예정입니다."

네팔 파탄에서 YTN 월드 김영인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