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가족의 탄생' 현아, 강아지에게 애교 삼종 세트 선보여


[OSEN=김나연 인턴기자] '가족의 탄생'에서 그룹 포미닛의 현아의 애교가 폭발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자유선언 토요일-가족의 탄생'에 출연한 현아는 멤버 지현과 함께 포미닛 숙소에 유기견 체리를 돌봤다.

체리의 애교를 유도하기 위해 현아가 먼저 시범을 보였다. "이렇게 해봐" 라며 애교 삼종 세트를 선보인 것. 볼에 바람을 넣거나, 검지 손가락을 뺨에 갖다대는 등의 애교를 본 체리는 앞발을 얼굴에 갖다대는 행동으로 현아를 흉내내 웃음을 줬다.

이날 '가족의 탄생'에는 제국의 아이들 멤버가 특별 출연해 꽃미남을 좋아하는 체리의 모습도 그려졌다.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제보및 보도자료 osenstar@ose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평범한 사람의 선행이 도둑의 인생을 바꾸다

평범한 사람의 선행이 도둑의 인생을 바꾸다
[앵커] 중국에서 한 소매치기의 진솔한 편지와 그에 얽힌 사연이 각박한 세태에 잔잔한 감동을 전하고 있습니다. 평소처럼 지갑을 훔쳤다가 지갑의 주인이 행한 선행을 보고 새 삶을 결심하게 됐다는 내용인데요. 베이징 서봉국 특파원이 전합니다. [기자] 최근 산둥성의 한 여기자는 지갑을 주웠으니 주인을 찾아달라는 제보전화를 받았습니다. 경찰 대신 자신을 찾은 이유가 궁금했지만 ...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YTN Application
YTN SNS
  • YTN NEWSON
  • YTN NEWS
  • YTN Science
  • YTN Weather
  • YTN Radio
  • YTN Twitter
  • YTN facebook
  • YTN ChatOn
  • YTN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