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자동차
선동렬, “라미레즈, 제구력과 볼스피드 더 올리길...”




[OSEN=광주, 윤세호 기자] KIA 선동렬 감독이 외국인 죄완투수 라미레즈에 대한 기대치를 높였다. KIA는 27일 광주구장에서 열린 LG와 시범경기에서 7-2로 승리했다. KIA는 라미레즈가 5이닝 2피안타 무실점으로 활약했고 이용규, 신종길, 안치홍, 김원섭, 김선빈 등의 빠른 타자들이 8안타 3도루 5타점을 합작하며 그라운드를 휘저었다. 이날 승리로 KIA는 시범경기 전적 4승 1무 3패를 기록했다.경기 후 선 감독은 “라미레즈가 제구력에서 나아진 거 같다. 아직 몸 상태는 80%정도다”며 “볼스피드가 더 빨라지고 제구도 더 낮게 되면 좋겠다. 스트라이크 잡는 능력도 좀 더 향상되어야 하고 주자나간 상황에 대한 체크도 이뤄져야한다”고 라미레즈를 평가했다. 이어 선 감독은 기동력 야구로 7점을 뽑아낸 타선에 만족감을 드러내며 “타자들에게 적극적으로 치라고 했고 작전도 두세 개를 냈는데 맞아 떨어졌다”며 “이번주 남은 시범경기 모두 실전처럼 치를 생각이다”고 앞으로의 계획을 전했다.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제보및 보도자료 osenstar@ose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돈이 싫다" 1억 6천만 원 버린 男…사연은?

"돈이 싫다" 1억 6천만 원 버린 男…사연은?
[앵커] 여기 보이시는 돈. 이것 때문에 울고 웃는 분들 많으시죠. 그런데 이 돈이 싫다면서, 쓰레기통에 버리고 심지어 태우기까지 한 사람이 있어 화제입니다. 이런 기이한 행동을 한 주인공은 정신 질환을 앓고 있는 50대의 한 남성이었는데요. 버린 돈을 찾느라 애꿎은 경찰만 고생했다고 합니다. 사건의 전말은 이렇습니다. 서울의 한 경찰서에 들어온 신고 전화. 한 남...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YTN Application
YTN SNS
  • YTN NEWSON
  • YTN NEWS
  • YTN Science
  • YTN Weather
  • YTN Radio
  • YTN Twitter
  • YTN facebook
  • YTN ChatOn
  • YTN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