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라이프 > 오토
치어리더,'섹시한 S라인'
[OSEN=울산동천체, 이대선 기자] 원주 동부가 완벽한 질식 수비를 펼쳐 울산 모비스를 대파했다. 역대 플레이오프 최소득점으로 막았다.경기 전 치어리더들이 화려한 공연을 펼치고 있다.강동희 감독이 지휘하는 원주 동부는 21일 울산 동천체육관서 열린 '2011-2012 KB프로농구' 4강 플레이오프(PO) 3차전 울산 모비스와 원정 경기서 70-50으로 승리를 거뒀다.시리즈 전적 2승 1패를 기록한 동부는 챔피언결정전 진출까지 1승만을 남겨두게 됐다. 1차전에서 모비스에 패배했던 동부가 챔피언결정전에 진출할 경우, 역대 PO 2회전에서 1차전 승리 팀이 챔피언결정전에 진출한 73.3%(30회 중 22회)의 비율을 넘어서게 된다. / sunday@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제보및 보도자료 osenstar@ose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한 데 모인 축구팬들'…"사커루 넘자!"

'한 데 모인 축구팬들'…"사커루 넘자!"
[앵커] 누가 아시아 축구 최강인가, 오늘은 우리나라와 호주가 아시안컵 우승컵을 두고 마지막 경기를 벌이는데요. 추운 날씨에도 옹기종기 모인 축구팬들은 우리 대표팀의 승리를 기원하며 즐거운 응원전을 펼치고 있습니다. 현장에 취재기자 나가 있습니다. 임성호 기자! 거기 모인 축구팬들, 분위기 어떤가요? [기자] 우리나라와 호주의 결승전이 이제 막 했는데요. 여기 모인...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YTN Application
YTN SNS
  • YTN NEWSON
  • YTN NEWS
  • YTN Science
  • YTN Weather
  • YTN Radio
  • YTN Twitter
  • YTN facebook
  • YTN ChatOn
  • YTN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