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더킹' 감독 "故노무현 탄핵장면+박근혜 미소장면 꼭 필요했다"
    • '더킹' 감독 "故노무현 탄핵장면+박근혜 미소장면 꼭 필요했다"_이미지

    '더 킹' 한재림 감독이 박근혜 대통령 자료화면에 대해 언급했다.



    12일 오후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더 킹'(한재림 감독, 우주필름 제작) 언론시사회에는 한재림 감독을 비롯, 배우 조인성, 정우성, 배성우, 류준열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더 킹'에는 고(故) 노무현 대통령 탄핵소추안 가결 당시 미소 짓는 박근혜 의 자료화면이 등장한다.



    이에 대해 한재림 감독은 "탄핵 장면은 시나리오에도 있었다. 대통령이 바뀌어가면서 등장인물이 권력의 정점에 가는 동안 필요한 장면이 탄핵 장면이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한재림 감독은 "실제 있었던 사건이고 이 영화에서 태수가 위기에 빠지는 지점과 맞닿아 있기 때문에 꼭 그려야 했다"고 강조했다.



    '더 킹'은 무소불위 권력을 쥐고 폼나게 살고 싶었던 태수(조인성)가 대한민국을 입맛대로 좌지우지하는 권력의 설계자 한강식(정우성)을 만나 세상의 왕으로 올라서기 위해 펼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연애의 목적', '우아한 세계', '관상' 등으로 섬세한 연출력을 펼쳐온 한재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1월 18일 개봉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김재창 기자 freddie@tvreport.co.kr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