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日 톱 여배우 타케이 에미, 결혼 6개월 만 출산
  •  日 톱 여배우 타케이 에미, 결혼 6개월 만 출산_이미지
Posted : 2018-03-12 23:30

일본의 '국민 여동생' 톱배우 타케이 에미(24)가 득녀했다.



12일 일본 스포츠호치 등 매체는 타케이 에미의 남편인 에그자일 타카히로의 소속사를 인용, 타케이 에미의 출산을 알렸다. 소속사 측은 "여러분 언제나 응원해 주셔서 감사하다. 덕분에 무사히 새로운 생명을 맞이할 수 있었다. 매우 건강한 여자 아이다"고 밝혔다. 결혼 6개월 만 출산이다.



이어 에그자일 측은 "지지해주신 분들, 응원해주신 여러분, 정말로 감사하다. 앞으로도 힘을 합쳐 따뜻한 가정을 구축하면서 감사의 마음을 가슴에 더욱 정진하겠다. 아무쪼록 잘 지켜봐 달라"고 팬들에게 응원을 당부했다.



타케이 에미는 임신 중에도 투혼을 발휘, 드라마 촬영에 임하며 팬들의 응원과 우려를 동시에 받은 바. 타케이 에미의 출산 소식에 많은 팬들의 응원과 축하가 쏟아지고 있다.



한편 타케이 에미는 1993년생으로 9살 연상의 에그자일 타카히로와 2014년 '전력외 수사관'으로 인연을 맺어 연인으로 발전, 지난해 9월 1일 결혼 소식과 함께 임신 3개월임을 알린 바 있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TV아사히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