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MBC 최승호 사장 "신동호·배현진 책임 물을 것"
  • MBC 최승호 사장 "신동호·배현진 책임 물을 것"_이미지
Posted : 2017-12-08 06:42

최승호 MBC 신임 사장이 취임한 가운데 신동호 MBC 아나운서와 배현진 앵커의 행보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8일 방송된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는 최승호 MBC사장과의 전화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최승호 신임 사장은 신동호 아나운서 국장과 배현진 아나운서 등의 거취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신동호 아나운서는 무려 11명의 아나운서들이 떠나가도록 만들고, 열 몇 명의 아나운서들이 자기 일을 못하고 부당 전보되도록 하는 데 상당한 책임이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회사가 합당한 절차를 거쳐서 그 부분에 대해서 충분히 조사하고 책임을 물을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며 "배현진 앵커는 보도본부에서 새로운 앵커 체제를 아마 마련하리라고 본다"고 전했다.



최상훈 신임사장은 "가장 중요한 건 국민의 신뢰를 다시 얻는 것"이라며 "뉴스 바로 세우고, 시사프로그램 바로 세우고. 국민께 믿음을 줄 수 있는 방송으로 빨리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MBC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