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해피투게더’ 최동석, 전현무와 불편했던 사이 “박지윤 때문에”
  • ‘해피투게더’ 최동석, 전현무와 불편했던 사이 “박지윤 때문에”_이미지
Posted : 2017-09-14 14:30

아나운서 최동석이 전현무와의 불편했던 관계를 고백했다.



최동석은 14일 KBS2 ‘해피투게더3’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최동석은 전현무와 불편했던 사이라며 “내가 선배이나 나이는 전현무가 많다”라고 입을 뗐다. 그는 “전현무가 먼저 다가와서 형이라 부르겠다고 하더라. 그래도 예의 있게 대했다”라며 구체적인 이유를 덧붙였다.



이뿐만이 아니었다. 전현무가 박지윤과 방송을 하며 무리수를 둔 것이 최동석의 심기를 불편하게 했다. 이를 테면 얼굴이 달라졌다며 성형의혹을 제기하는 등의 무리수를 뒀다고.



이에 당사자인 박지윤은 “전현무가 한창 뜨고 싶어서 무리수를 던졌던 시절이 있다. 그땐 전현무가 미웠는데 나도 야생으로 나가니 이유를 알겠더라”고 털어놨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KBS2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