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병원선’ 하지원, 전노민과 손잡을까?
  • ‘병원선’ 하지원, 전노민과 손잡을까?_이미지
Posted : 2017-09-14 13:15

하지원이 전노민의 부당한 제의를 받아들일까.



14일 방송된 MBC ‘병원선’에서는 은재(하지원)에 거래를 제시하는 도훈(전노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직장암 환자가 수술을 거부한 가운데 도훈은 은재에 “너 정신 차려. 보호자는 이미 다른 의사를 찾기 시작했어”라 이죽거렸다.



곽현(강민혁)의 아버지는 외과 계 전설. 그만큼 발이 넓다며 “그쪽에선 이미 우리를 추천한 상황이야. 그 환자는 수술을 포기한 게 아니야. 시골병원 새파란 여의사가 못미더워 싫다고 한 거지”라 독설을 퍼부었다.



그러면서도 도훈은 수술에 대한 모든 지원을 해주겠다며 “대신 논문은 내 이름으로 하자. 넌 거절할 처지가 못돼”라며 손을 내밀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MBC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