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배두나 "7년만 드라마, 주름살도 보여주고 대중 평가 받고파"
  • 배두나 "7년만 드라마, 주름살도 보여주고 대중 평가 받고파" _이미지
  • 배두나 "7년만 드라마, 주름살도 보여주고 대중 평가 받고파" _이미지2
  • 배두나 "7년만 드라마, 주름살도 보여주고 대중 평가 받고파" _이미지3
Posted : 2017-05-19 00:14



세계를 무대로 활동하고 있는 배우 배두나가 패션 미디어 ‘엘르’ 6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공개된 커버와 화보는 글로벌한 패션 아이콘인 배두나의 독보적인 존재감을 확인할 수 있었다. 시스루 톱, 슬리브리스 드레스 등 미니멀한 의상들과 볼드한 주얼리를 매치한 배두나는 카리스마 있는 눈빛과 모던한 아름다움을 동시에 드러냈다.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연기와 인생을 대하는 배두나만의 철학을 엿볼 수 있었다. tvN 드라마 ‘비밀의 숲’ 방영을 앞둔 배두나는 7년 만에 국내 드라마에 출연한 것에 대해서 “이쯤 한 번 ‘깨질 때’가 됐다고 생각했다. 7년 사이 생긴 주름살도 좀 보여주고 연기에 대해 대중의 평가도 받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걸크러쉬’의 원조로서, 젊은 여성들에게 하고 싶은 말을 청하는 질문에는 “’다름'을 '틀림'으로 받아들이지 않으면 스트레스 덜 받지 않을까? 예전에도 그랬지만 특히 ‘센스8’를 찍으면서 다양성에 대한 생각을 많이 하게 된다”라고 답했다.



배두나의 화보 및 인터뷰는 5월 21일경 발행되는 ‘엘르’ 6월호와 ‘엘르’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엘르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