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판빙빙 대표작이 '아가씨'라고?" 칸의 실수
    • "판빙빙 대표작이 '아가씨'라고?" 칸의 실수_이미지

    중국 톱배우 판빙빙의 대표작이 박찬욱 감독의 '아가씨'로 소개되는 실수가 칸에서 발생했다.



    17일 중국 연예매체 시나연예 보도에 따르면 이날 제70회 칸 국제영화제 심사위원 기자회견 현장에서 사회자가 판빙빙을 소개하며 대표작을 '아가씨'(The Handmaiden)라고 잘못 말하는 실수를 저질렀다.



    기자회견 현장에는 칸 국제영화제 심사위원을 맡은 판빙빙과 박찬욱 감독 두 사람 모두 자리해 있었다.



    보도에 따르면 이 자리에서 사회자는 실수를 알아차리고는 곧 사과했다. 그리고 "(판빙빙의) 대표작은 '아부시반금련'이다"고 정정했다.



    한편, 올해 제70회 칸 국제영화제에서는 박찬욱 감독과 판빙빙 외에 제시카 차스테인, 윌 스미스, 마렌 아덴 감독, 아네스 자우이, 파올로 소렌티노, 가브리엘 야레가 심사위원으로 활동하며, 페드로 알모도바르 감독이 심사위원장을 맡았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칸(프랑스) 김재창 기자 freddie@tvreport.co.kr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