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국내 최초 배구전문 월간지 '더 스파이크' 11월 창간
  • 국내 최초 배구전문 월간지 '더 스파이크' 11월 창간_이미지
Posted : 2015-11-03 08:06

[OSEN=이균재 기자] 국내 최초의 배구전문 월간지 더 스파이크 창간호가 4일 발행된다.

더 스파이크는 프로배구 V-리그를 중심으로 배구 스타, 배구계 전설, 배구계 이슈 등을 담은 전문잡지다. 첫 표지모델은 ‘V-리그 아이콘’ 송명근(OK 저축은행)과 이재영(흥국생명)이 장식했다. 두 선수가 말하는 성장 스토리를 커버스토리에서 볼 수 있다.

남녀 13개 구단 분석을 기획기사로 다뤘고, 2015-2016시즌 관전을 도울 6개 키워드도 소개한다. 또 신치용 삼성화재 단장과 전호관 전 대표팀 감독, 김세진 OK저축은행 감독의 인터뷰를 다뤘다.

2년 만에 V-리그로 돌아온 한선수(대한항공)와 2015 대학배구리그 신인상 수상자 황경민(경기대)의 인터뷰도 담았다. 이 외 이호근 KBS N 아나운서의 ‘발리뷰’를 비롯한 다양한 이슈를 다룬 칼럼도 만나볼 수 있다.

더 스파이크는 전국 대형서점에서 6,000원에 구매 할 수 있다. 기타 문의전화는 02)511-5799로 하면 된다./dolyng@osen.co.kr

[사진] 더 스파이크 제공.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