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박병호, 메이저리그 데뷔 첫 2루타, 미네소타는 개막 9연패
    • 박병호, 메이저리그 데뷔 첫 2루타, 미네소타는 개막 9연패_이미지

    [TV리포트=뉴스팀] 박병호(미네소타 트윈스 내야수)가 메이저리그 데뷔 첫 2루타로 안타를 기록했지만, 팀은 패배했다.



    박병호는 15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 타겟 필드에서 열린 시카고 화이트삭스전에서 7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장해 4타수 1안타를 날렸다. 미네소타는 1대 3의 패배로, 개막 9연패에 빠졌다.



    맷 레이토스(화이트삭스)와 어빈 산타나(미네소타)가 선발 맞대결을 펼친 이날 경기에서 먼저 앞선 건 화이트삭스였다. 그러나 결국 6이닝을 1실점으로 막아낸 레이토스는 승리 투수가 됐고, 7이닝 3실점으로 퀄리티 스타트 플러스를 기록한 산타나는 패전 투수가 됐다.



    전날 경기에 결장한 박병호는 메이저리그 데뷔 첫 7번 타자로 선발 출장했다. 이날 박병호는 1대 3이 된 7회 말 1사 후 맷 알버스를 만나 좌익수를 키를 훌쩍 넘기는 2루타로 기록했다. 그러나 9회 2사 후 3루수 선상 호수비에 땅볼로 아웃, 경기를 마쳤다.



    한편 바이런 벅스턴(미네소타)은 이날 경기 도중 왼쪽 손목에 투구를 맞는 부상을 입어 교체됐다.



    TV리포트 뉴스팀 tvreportnewsteam@tvreport.co.kr/ 사진=박병호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