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양희은·서민정·홍진영·이상화, '뭉뜬' 북해도 패키지 출발
양희은·서민정·홍진영·이상화, '뭉뜬' 북해도 패키지 출발
Posted : 2018-07-02 14:49
'뭉쳐야 뜬다' 여름 스페셜 편으로 여성 4인방이 패키지 여행에 나선다.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이하 ‘뭉쳐야 뜬다’) 여름 스페셜 편의 정체가 공개됐다. 기존 멤버 김용만 외 3명이 아닌 새로운 특별 멤버 4인방이 여행을 떠나는 것. 가수 양희은을 중심으로 서민정, 홍진영, 이상화 선수가 그 주인공이다. 네 사람은 여름 여행의 최적지로 불리는 일본 북해도에서 패키지여행을 한다.

이번 스페셜 편의 맏언니인 양희은은 출국을 앞두고 “사실 내가 여행 예능의 원조다. 2005년도부터 여행 프로그램을 했었다”며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10여 년 간 아내이자 엄마로서의 삶에 집중해 온 ‘뉴욕댁’ 서민정도 ‘뭉쳐야 뜬다’를 통해 자유 시간을 갖는다.

또한 1년 365일 꽉 찬 스케줄로 개인적인 여행 한 번 떠나기 힘들었던 ‘행사의 여왕’ 홍진영은 ‘뭉쳐야 뜬다’를 통해 얻은 소중한 휴가에서 특유의 밝은 에너지를 발산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처음으로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에 함께하게 된 ‘빙속 여제’ 이상화는 올림픽 이후 첫 여행을 떠나게 됐다. 그는 “단체 생활 만큼은 자신있다”면서 양희은 외 3명의 막내로서 활약을 예고했다.

이처럼 멤버 구성에서부터 다양하고 신선한 조합을 자랑하는 ‘뭉쳐야 뜬다’의 여름 스페셜 편은 기존 김용만 외 3명이 보여준 ‘아재 케미’를 뛰어넘는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네 사람의 북해도 패키지는 2일 출국해 3박 4일의 일정으로 진행된다. 이들의 여행기는 8월 중 공개된다.

YTN Star 김아연 기자 (withaykim@ytnplus.co.kr)
[사진출처 = 뉴시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