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에릭남 향한 차별 발언 논란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에릭남 향한 차별 발언 논란

    영화 '스파이더맨 : 홈커밍'의 새로운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가 인터뷰 중 가수 에릭남에게 한 차별 발언이 논란을 낳고 있다.

    지난 2일 톰 홀랜드는 제이콥 배덜런과 함께 포털사이트 네이버 V앱을 통해 라이브 인터뷰로 관객들을 만났다. 이날 진행은 에릭남이 맡았다.

    그런데 인터뷰 중 톰 홀랜드가 에릭남을 향해 한 발언이 차별 논란으로 번지고 있다.

    차별 논란을 낳은 인터뷰 내용은 다음과 같다. 톰 홀랜드는 인터뷰를 하다 갑자기 에릭남에게 "영어 잘하시네요. 어떻게 영어를 배우셨어요?"라고 묻는다.

    이에 에릭남은 "저 미국인이에요. 깜짝 놀라셨죠?"라고 말했고, 에릭남의 말에 제이콥 배덜런은 "그러면 한국어는 어디서 배웠어요?"라고 되물었다. 에릭남은 제이콥 배덜런의 질문에 "한국어는 여기(한국)에 와서 배웠어요"라고 답했다.

    톰 홀랜드의 발언 영상을 본 일부 네티즌들은 "동양인이 당연히 영어를 못할 거라는 생각으로 한 차별적 발언", "'어디서 살아왔냐'가 아닌 '어떻게 영어를 배웠냐'라는 말은 무례한 발언이다" 등의 비난 섞인 반응을 보였다.

    톰 홀랜드의 차별 논란을 부른 발언은 에릭남 사례가 처음은 아니다. 톰 홀랜드는 최근 프랑스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흑인 인터뷰어가 영어를 하자 팔짱을 낀 채 "영어 잘하시네요"라고 두 번이나 강조하며 말한 바 있다. 하지만 해당 논란은 프랑스어를 하던 인터뷰어가 영어를 하자 놀라며 한 감탄사라는 의견 또한 있다.

    현재 톰 홀랜드의 브이앱 인터뷰 영상은 각종 SNS와 커뮤니티에서 "차별 발언 맞다" vs "예민 반응이다"로 나뉘어 갑론을박이 이어지는 상황이다.

    YTN PLUS
    (mobilepd@ytnplus.co.kr)
    [사진 출처 = 네이버 V앱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