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노홍철 복귀설'에 대한 '무한도전' 제작진의 입장
    '노홍철 복귀설'에 대한 '무한도전' 제작진의 입장

    '무한도전' 제작진이 멤버 광희의 입대로 인해 불거진 '노홍철 복귀설'에 선을 그었다.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 측은 오늘(12일) "광희 입대일이 2월인지 3월인지 아직 확실하지 않다. 이 때문에 '무한도전'이 숨고르기를 하려는 건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노홍철이 복귀하길 바라는 많은 분들의 마음을 알고 있고, 주변에서 여러 분들이 노홍철을 설득하고 있는 걸로 알고 있지만, 정작 본인은 그런 의사를 밝힌 적이 없다"며 '노홍철 복귀설'을 일축했다.

    제작진은 또 "'무한도전'이 숨고르는 동안 많은 변화들이 있을 수 있지만, 바람이 현실이 됐으면 하는 마음도 있지만, 오히려 섣부른 판단들이 독이 된다. 기다려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무한도전'은 설 연휴부터 7~8주간의 재정비 시간을 갖는다. 설 파일럿 프로그램 '사십춘기'와 '무한도전' 레전드 편이 방송될 예정이다.

    YTN Star 김아연 기자 (withaykim@ytnplus.co.kr)
    [사진출처 = MBC]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국민신문고
    프리미엄클릭
    캠퍼스24
    실시간 주요정보


    이슈&클릭
    해외안전여행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