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불펜과 타선의 힘...한화 60승 고지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8-08 23:35
앵커

프로야구 한화가 선발투수 조기 강판의 악재 속에도 선두 두산을 꺾고 3연패를 끊어 시즌 60승 고지에 올랐습니다.

서봉국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강팀으로 변신한 한화의 면모를 확인한 경기였습니다.

1회 두산 오재원에게 선제 솔로포를 맞았지만 2회 오선진이 2타점 적시타를 쳐 곧바로 게임을 뒤집은 한화.

2회말 선발투수 헤일이 상대 타구에 맞아 마운드를 내려갔지만, 흔들리지 않았습니다.

3회 이성열의 적시타 등으로 2점을 더 보탰고, 4회에는 정근우의 안타로 점수를 쌓았습니다.

타선이 다승 1위 후랭코프를 두들긴 사이 불펜진도 완벽한 투구로 힘을 보탰습니다.

급하게 등판한 두 번째 투수 안영명은 3이닝을 한 점으로 막았고,

마무리 정우람까지 4명이 무실점으로 8대2 승리를 책임졌습니다.

108경기 만에 60승 고지에 오르면서 2위 자리까지 가시권에 뒀습니다.

[정근우 / 한화 지명타자 : (후배들에게) 여기까지 온 만큼 최선을 다해서 한게임 한게임 경기에 임하자고 했는데 다행히 오늘 좋은 결과가 있었습니다.]

롯데는 LG를 7연패 수렁에 밀어 넣었습니다.

레일리가 7이닝 1실점으로 호투했고, 민병헌, 손아섭이 제 몫을 해 2대 1로 이겼습니다.

NC는 로하스가 31호 홈런을 친 kt를 7대3으로 꺾었고, SK도 삼성에 대승을 거뒀습니다.

박병호는 KIA전에서 이승엽에 이어 KBO 통산 2번째 5년 연속 30홈런을 쳤고, 넥센은 김재현이 10회 연장 접전을 끝내기 안타로 장식해 5연승을 달렸습니다.

YTN 서봉국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