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한화 김민우, 데뷔 4년 만에 첫 7이닝 무실점 호투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6-27 23:35
프로야구 한화 마운드의 유망주 김민우가 데뷔 4년 만에 가장 완벽한 투구를 선보였습니다.

김민우는 삼성전에 선발 등판해 7회까지 안타 4개만 내주고 무실점으로 호투하며 팀의 4 대 0 완승을 이끌었습니다.

선두 두산은 선발 후랭코프의 호투와 박건우의 3점 홈런을 앞세워 NC를 6 대 3으로 이겼습니다.

후랭코프는 6회까지 3점을 내줬지만 타선의 도움으로 올 시즌 패전 없이 12연승 행진을 이어갔습니다.

SK는 8회말에 터진 김성현의 결승타에 힘입어 양현종이 완투한 KIA를 3 대 2로 이겼습니다.

허재원 [hooah@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