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내야수 정성훈, 15년 만에 친정 KIA 복귀
Posted : 2018-01-18 10:51
베테랑 내야수 정성훈이 친정팀 KIA에서 새로운 야구 인생을 시작합니다.

KIA 구단은 LG에서 뛰다 지난해 말 방출된 정성훈과 연봉 1억 원에 계약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지난 99년 KIA의 전신인 해태에 입단한 정성훈은 이후 현대, LG 등을 거치며 평균 타율 2할 9푼 3리를 기록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