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김경수 재소환...드루킹도 불러 '진실공방'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8-09 17:48
앵커

두 번째로 특검에 나온 김경수 경남지사가 이번엔 '드루킹' 김동원 씨와 대질조사를 받게 됐습니다.

사건이 불거진 후 처음으로 만난 두 사람은 한 공간 안에서 첨예한 진실공방을 벌일 것으로 보입니다.

신지원 기자입니다.

기자

사흘 만에 다시 특검에 불려 온 김경수 경남지사는 지난번과 마찬가지로 여유 있는 모습이었습니다.

다만 이번에는 '본질에 벗어난 조사'란 표현을 하며 조금은 더 강한 불만을 내비쳤습니다.

[김경수 / 경남지사 : 본질을 벗어난 조사가 더 이상 반복되지 않기를 바랍니다. 하루속히 경남 도정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해주시기 바랍니다.]

김 지사는 이번에도 허익범 특검과 면담하지 않고 곧바로 9층 영상녹화조사실로 가 조사를 받았습니다.

오후엔 김 지사에 이어 드루킹 김동원 씨도 소환됐습니다.

드루킹 김 씨의 변호인이 동의하는 대로, 김 지사의 조사 도중 적절한 시점에 대질조사를 시작할 방침입니다.

[박상융 / 특별검사보 : (두 사람의) 진술내용이 서로 틀린 점에 대해 사실관계 확인을 위해 대질조사를 할 것입니다.]

사건이 불거진 뒤 처음으로 한 공간에 마주하게 된 두 사람은 치열한 진실 다툼을 벌일 것으로 보입니다.

영상기록실에서 이뤄지는 대질조사는 검사가 책상 한쪽에 앉고, 맞은편에 김 지사와 드루킹 김 씨가 나란히 앉아, 검사의 질문에 번갈아 답변하는 식으로 진행됩니다.

두 사람은 김 지사에게 댓글조작 공모 혐의를 적용할 핵심 근거인 이른바 '킹크랩 시연회' 참석 여부를 놓고 진술이 엇갈리고 있습니다.

또 김 지사는 인사청탁을 대가로 지방선거에 도움을 요청한 적이 없고, 지지세력 중 한 명으로 '드루킹'의 정책 제안을 받았다는 입장이지만

[김경수 / 경남지사 : (캠프에도 전문가들이 많은데 굳이 '드루킹'에게 자문을 구한 이유는 뭡니까?) 국민으로부터 여러 분야에서 다양하게 의견 수렴하는 건 정치인으로선 당연한 일입니다.]

드루킹은 단순한 지지자 이상의 관계로 인사청탁 등의 의혹이 모두 사실이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두 사람의 말 한마디와 표정 변화까지 녹화되는 이번 대질조사에서 누구의 주장이 더 설득력을 얻느냐에 따라 수사의 향방이 결정될 것으로 보입니다.

YTN 신지원[jiwonsh@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