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말말말 줌인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3-07 13:58
[추미애 / 더불어민주당 대표 : 문재인 대통령이 그동안 일관되게 보여줬던 한반도 평화를 위한 강한 의지와 진정성 담긴 설득이 만든 결과라 하겠습니다. 남과 북은 한반도 평화라는 거대한 입구에 들어섰고, 우리는 북미대화의 틀을 만드는 첫 걸음을 띄었습니다.]

[김성태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 북한은 이번 대화를 통해 핵 보유에 대한 자신들의 입장을 충분히 어필할 기회와 명분을 챙겼고, 경우에 따라서는 핵무기와 관련된 정치적, 군사적 모든 책임을 미국에 떠넘기는 성과마저 챙겼습니다. 자신들이 내건 조건을 미국이 받아드릴 것인지 말 것인지에 따라 언제든지 협상결렬을 선언하고 판을 뒤엎을 수도 있다는 점을 분명히 하고 있습니다.]

[박주선 / 바른미래당 공동대표 : 북한 최고 지도자가 군사분계선을 넘어 남쪽으로 온다는 점, 그리고 남북 간 정상들이 통화할 수 있는 핫라인을 개설했다는 점은 매우 진전된 결과라고 생각합니다. '북한에 대한 군사적 위협 해소되고 북한 체제에 대한 안전 보장된다면 핵을 보유할 이유가 없다'하는 것은 향후 북미대화를 사실상 거부하거나 하더라도 형식적으로 지연을 시키며 비핵화의 길이 험난하다는 것을 예고한 것 아니냐는 생각을 지울 수 없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