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청와대, 대북 특사단·방북일정 발표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3-04 14:00
앵커

이번 주 방북이 예상되는 대북 특사로 서훈 국가정보원장과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확정된 가운데, 청와대가 전체 특사단과 방북 일정 등을 브리핑할 예정입니다.

방북 기간은 1박 2일이 유력해 보이는데요.

현장으로 가보겠습니다.

[윤영찬 / 청와대 국민소통수석]
문재인 대통령은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수석특별사절단을 북한에 파견키로 했습니다.

특별사절단 방북은 이번 평창올림픽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파견한 김여정 특사 방남에 대한 답방의 의미가 있습니다.

특별사절단은 정 실장을 비롯, 서훈 국가정보원장, 천해성 통일부 차관, 김상균 국가정보원 2차장, 윤건영 청와대 상황실장 등 5명으로 구성됐으며 실무진 5명을 포함해 총 10명이 방북하게 됩니다.

특별사절단은 5일 오후 특별기 편으로 서해 직항로를 통해 방북한 뒤 1박 2일간 평양에 머물며 북측 고위급 관계자들과 한반도 평화 정착과 남북관계 발전을 위한 대화에 나설 예정입니다.

특별사절단은 특히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북미대화 여건 조성, 남북 교류 활성화 등 남북관계 개선 문제 등을 포괄적으로 논의할 예정입니다.

6일 오후 귀환하는 특별사절단은 귀국보고를 마친 뒤 미국을 방문해 미측에 방북 결과를 설명할 예정이며 중국, 일본과도 긴밀히 협의를 이어나갈 예정입니다.

이상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