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靑, 트럼프 대통령 국빈 방한 성과 발표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11-08 17:00
[박수현 / 청와대 대변인]
트럼프 대통령이 우리나라를 국빈 방문했습니다.

이번 방문으로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은 세 번째 정상회담을 갖고 북핵 문제 등 많은 현안을 협의하였으며 한미 관계가 오랜 동맹국이 아닌 그 이상의 위대한 동맹국임을 재확인하였습니다.

이번 방문의 성과를 몇 가지로 정리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첫째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 간의 돈독한 우의와 신뢰를 제고하였습니다.

양 정상이 함께 평택기지를 방문하였고 공식 환영식, 친교산책, 차담, 공식 만찬 및 문화공연 등을 함께하며 서로에 대한 신뢰와 친밀도를 높인 것은 물론 트럼프 대통령의 한반도 안보 상황에 대한 정확하고 균형된 인식을 제고하는 계기가 되었다고 자평합니다.

둘째 한미가 포괄적 동맹을 뛰어넘어 위대한 동맹임을 재확인하였습니다. 미국 전략자산의 한반도 순환배치를 확대키로 하는 등 확고한 대한 방위 공약을 확인하였고 한미 연합 방위태세도 강화되었습니다.

무엇보다 미사일 탄두 중량 제한이 완전 해제되었고 첨단 정찰체계를 포함한 최첨단 군사자산 획득 개발에 협력키로 하고 공평하고 합리적인 수준의 방위비 분담 원칙을 확인한 것입니다.

셋째 북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위한 공조를 재확인하였습니다.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에 확고하고 압도적으로 대응키로 하고 제재 압박을 통해 북한을 대화의 장으로 견인키로 한다는 원칙을 다시금 확인하였습니다.

또 한미 공조를 중심으로 하되 중국과 러시아 등 국제사회의 협력 제고를 위해 노력도 지속해 나가기로 하였습니다.

넷째 무역, 투자 등 경제 협력 증진에 노력하기로 했다는 점입니다. 한미 FTA가 한국과 미국 양측에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개선되도록 조기에 협상한다는 원칙에 합의하였고 양국 민간 기업 간 상호 교류 협력을 확대키로 했습니다.

마지막으로 내년에 개최될 평창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미국의 확고한 지지와 의지를 재확인하였습니다.
이번 양국 간 정상회담을 통해 흔들림 없는 동맹을 확인하였다는 것은 동북아시아 정세의 변화 속에서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의 초석이 될 것입니다.

앞으로 넘어야 할 산도 많고 건너야 할 강도 많이 남아 있습니다.

굳건한 한미동맹의 기반 위에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더욱 소통하고 공조하겠습니다.

정부를 믿고 성원과 협조를 아끼지 않아주신 국민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이상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