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 프로그램 > SNS세상
    아찔한 승강기 사고...발 낀 채 5m 올라가

    VOD

    paly

    경남 사천시 벌리동의 한 아파트에서 19일, 81살 박 모 씨의 발이 문에 낀 채 엘리베이터가 작동하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승강기는 박 씨가 내리려고 발을 내딛는 순간 작동했고 그대로 5m가량 올라가다가 멈춰 섰습니다.

    박 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에 의해 15분 만에 구조됐지만, 왼쪽 다리에 분쇄골절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경찰은 승강기가 오래돼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보수 업체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지금 동영상 보기를 클릭하시면 관련 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돈 줄 가치 없어" 10대女 살해 피의자 범행 자백

    "돈 줄 가치 없어" 10대女 살해 피의자 범행 자백
    [앵커] 10대 가출 소녀를 목졸라 살해한 사건의 피의자가 결국 범행을 시인했습니다. 또 과거에 다른 여성을 목졸라 기절시킨 적이 있다는 진술이 나왔는데, 경찰은 추가 피해 여부를 집중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경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사건 발생 사흘 만에 긴급 체포된 뒤 줄곧 살인 혐의를 부인해 오던 38살 김 모 씨. 14살 A 양과 성매매를 위해 모텔에 들어갔지만, 죽이진 않...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