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과거의 맥주공장에서 화려하게 변신한 리모델링, 옥타파마 양조장 2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과거의 맥주공장에서 화려하게 변신한 리모델링, 옥타파마 양조장 2
Posted : 2017-10-12 11:21
●● 멋진 세상 속 건축디자인_ 지속가능한 리모델링 건축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한 옥타파마 양조장(Octapharma Brewery)… 과거의 흔적을 살리고 기업의 용도에 맞게 재구성해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과거의 맥주공장에서 화려하게 변신한 리모델링, 옥타파마 양조장 2

설계를 맡은 Joliark건축 측은 스톡홀름 시당국과 박물관과 협력하여 건물을 새로운 용도에 맞게 조심스럽게 변경하였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과거의 맥주공장에서 화려하게 변신한 리모델링, 옥타파마 양조장 2

도로와 맞닿은 외벽 한 면 전체는 채광을 위한 유리 파사드로 바뀌었고, 내부는 목구조를 그대로 살리고 기존의 아치형 창의 형태를 보존시켰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과거의 맥주공장에서 화려하게 변신한 리모델링, 옥타파마 양조장 2

건축가는 가급적 지속가능한 자재를 선정하는데 디자인의 초점을 맞추고 진행하였다. 기존의 목구조와 어우러진 흰 벽면의 대비는 고풍스러우면서도 밝고 활기 넘치는 공간으로 재탄생하게 되었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과거의 맥주공장에서 화려하게 변신한 리모델링, 옥타파마 양조장 2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과거의 맥주공장에서 화려하게 변신한 리모델링, 옥타파마 양조장 2

인테리어 디자인을 맡은 White 측은 맥주가 큰 구리 용기 안에서 양조되는 시간의 이야기를 반영하여 밝고 현대적인 사무공간을 디자인하였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과거의 맥주공장에서 화려하게 변신한 리모델링, 옥타파마 양조장 2

노출된 목재 기둥은 오래된 건물의 흔적을 더욱 우아하고 세련되게 만들어낸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과거의 맥주공장에서 화려하게 변신한 리모델링, 옥타파마 양조장 2

구리, 라임스톤, 소나무 등을 활용한 바닥 역시 시대를 초월한 고전적인 가구들과 조화를 이루며 차분한 공간미를 제공한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과거의 맥주공장에서 화려하게 변신한 리모델링, 옥타파마 양조장 2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과거의 맥주공장에서 화려하게 변신한 리모델링, 옥타파마 양조장 2

양조장의 가장 아름다운 방인 비스트로 안에서 사람들은 나무 기둥 아래서 앉아 지역 특색을 살린 정성스러운 식사를 제공받을 수 있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과거의 맥주공장에서 화려하게 변신한 리모델링, 옥타파마 양조장 2

이처럼 옥타파마 양조장은 건물의 문화적 중요성을 고려하는 동시에 기업의 글로벌 사업과 연계되어 더욱 화려하고 멋스러운 공간으로 재탄생하였다. >>Architect_ Joliark, Interior Architect_ White, 자료 Joliark, White, Photo by Courtesy of Torjus Dahl/ Joliark, White/ Brendan Austin, 기사 출처_ AN News(ANN News Center) 제공

안정원(비비안안 Vivian AN) 에이앤뉴스 발행인 겸 대표이사
제공_ 에이앤뉴스(ANN 건축디자인신문사)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