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건축가와 예술가들이 협업한 프랑스 서펜틴 퍼블릭하우징 재개발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건축가와 예술가들이 협업한 프랑스 서펜틴 퍼블릭하우징 재개발
Posted : 2017-08-30 14:57
● 멋진 세상 속 건축디자인_ 뱀처럼 구불구불한 주거단지, 프랑스 서펜틴 퍼블릭하우징 재개발(The rebirth of the “Serpentin” public housing development in Pantin, France), “Architectural heritage and contemporary pixellation”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건축가와 예술가들이 협업한 프랑스 서펜틴 퍼블릭하우징 재개발

20세기 들어 Courtillièes 주민 수는 점차 감소하고 있었다. 과잉된 거주지와 고립된 커뮤니티로 인해 여러 가지 도시의 문제점들이 야기되고 있었다. 이에 프랑스 정부와 지방정부는 국가도시재생기구(The National Urban Renewal Agency)를 통해 공공기금을 출원하여 거주자들의 복지를 늘리고자 하였다. 그 과정에서 도시 설계 그리고 디자인, 건축, 조경 건축, 공학 그리고 사회학 분야에서 전문가를 구성된 GIP가 결성되었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건축가와 예술가들이 협업한 프랑스 서펜틴 퍼블릭하우징 재개발

이후 2002년에 Agence RVA는 디자인과 공공 주거 개발인 HLM de Pantin과의 재건사업에 계약을 했고, 서펜틴(Serpentin) 주거개발, the Fonds d’Eaubonne 그리고 Point-de-Pierre housing developments 그리고 공공 공원의 개발이 본격적인 궤도에 오르게 된다. 건축설계는 Dominique Renaud, Philippe Vignaud and Associates가 맡았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건축가와 예술가들이 협업한 프랑스 서펜틴 퍼블릭하우징 재개발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건축가와 예술가들이 협업한 프랑스 서펜틴 퍼블릭하우징 재개발

건물 파사드의 미적인 부분과 색채 계획은 건축가 Éile Aillaud에게 굉장히 중요한 요소가 되었다. 공공 주거개발에서 건축가는 예술가와 함께 협업하였다. 서펜틴의 컬러 시멘트 플라스터 파사드는 여러 번의 건물 공사와 그리고 깨지기 쉬운 플라스터 표면 재질의 찢겨져서 시간이 지나면서 손상되었다. 완벽한 파사드 재건을 하기 전에 디자인팀은 건축물의 과거 유산 재건을 위해 4개의 가능한 접근 방법을 염두에 두었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건축가와 예술가들이 협업한 프랑스 서펜틴 퍼블릭하우징 재개발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건축가와 예술가들이 협업한 프랑스 서펜틴 퍼블릭하우징 재개발

Émile Aillaud에 의해 원래 디자인된 파사드의 복원과 Émile Aillaud 스타일로의 복원, 원래 건축물을 바꾸면서 파사드 전체를 보수하는 것과 원래 건축물의 기본 설계를 바탕으로 동시대의 프로젝트 해답을 찾는다는 혁신사항이 그것이다. 처음에 디자인했던 파사드를 복원하면서 건축가의 원래 의도에 대해 완전한 이해를 하지 못하고 공사와 보수 유지하는데 두 부분 모두 높은 가격이 필요해서 첫 번째 접근은 배제되었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건축가와 예술가들이 협업한 프랑스 서펜틴 퍼블릭하우징 재개발


Émile Aillaud의 스타일로 건물 외피를 복원하는 시도를 하는 것은 공공 주거 개발과 멀어져 갔다. 완전한 보수를 할 때 건물의 건축 유산을 해치지 않는 것은 쉽지 않았다. 결과적으로 처음 세 개의 디자인 접근을 무시하고 네 번째 접근만 활용하였다. 그것은 바로 혁신으로 동시대적인 디자인, 지속가능한 프로젝트, 동시에 Aillaud의 원래 디자인 의도를 존중하면서 현재 기술로 시행할 수 있었다.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건축가와 예술가들이 협업한 프랑스 서펜틴 퍼블릭하우징 재개발

서펜틴(Serpentin)의 뜻처럼 건물의 외형은 마치 구불구불한 뱀처럼 생겼다. 구불구불한 매스는 건물을 에워싸고 그 안쪽에는 공원이 형성되어 있다. 건물 안쪽 외관의 색상은 공원의 녹지와 조화를 이루며 다양한 컬러 그라데이션을 통해 차분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이처럼 서펜틴 공공주거 재개발은 열악한 주거상황을 개선하고 기능적이면서 합리적인 주거디자인을 내외부에 반영함으로써 도시환경에 긍정적인 울림을 전해주고 있다. >>Architects_ Dominique RENAUD & Philippe VIGNAUD, architects/ Agence RVA, 기사 출처_ AN News(ANN News Center) 제공

안정원(비비안 안 Vivian AN) 에이앤뉴스 발행인 겸 대표이사 annews@naver.com
제공_ ANN 에이앤뉴스(건축디자인신문사)

〔안정원의 디자인 칼럼〕 건축가와 예술가들이 협업한 프랑스 서펜틴 퍼블릭하우징 재개발

Architect: Dominique Renaud, Philippe Vignaud and Associates
Principal architect: Nicolas Trentesaux
Client(public housing developer): Pantin Habitat OPH
Graphic designer: Atelier Pierre di Sciullo
Engineers/Economists: ARCOBA -ARTELIA
Landscape architect: Agence Vincent Pruvost
Project site surface area: 75,000m²
Housing unit density: 80 housing units/ hectare
Building dimensions: Width: 8m pre-rehabilitation, 8.40m after rehabilitation; Length: 1,060m pre-rehabilitation, 970m after rehabilitation
Building height: 6 stories(1 ground floor + 5 upper levels)/ 16.15m
Building footprint(in relation to site surface area): 11%
Gross floor area: 50,000m²
Façde surface area: 30,000m²
Housing units: Pre-existing units: 655, Restructured units: 513, Demolished units: 60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