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신예 이현정 작가 개인전, 23일까지 인사동 토포하우스 갤러리
신예 이현정 작가 개인전, 23일까지 인사동 토포하우스 갤러리
Posted : 2018-04-20 16:57
신예 이현정 작가의 개인전 ‘모성애: 신고전주의적 해석’이 서울 인사동 토포하우스 갤러리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에서는 모성애를 주제로 판화와 도예를 콜라보한 작품 20여 점을 만나볼 수 있다.

이 작가는 판화와 세라믹아트 등을 다양한 장르에 접목시킨 독특한 작품 세계를 구축해가고 있다. 특히 모성애라는 주제를 통해 많은 사람들에게 보편적인 공감을 얻을 수 있고, 도예 작품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했다는 점에서 독창적이라는 평을 받고 있다.

신예 이현정 작가 개인전, 23일까지 인사동 토포하우스 갤러리

이 작가는 모성애를 주제로 택한 이유에 대해 “오랫동안 유학생활을 하면서 부모님 생각이 많이 났다”면서 “그러다보니 부모의 사랑과 모성애에 대해 주목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 “관람객들이 작품을 보면서 부모의 사랑과 부모에 대한 감사함을 되새길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전시회는 오는 23일까지 열리며 자세한 문의는 토포하우스(02-734-7555)로 하면 된다.

신예 이현정 작가 개인전, 23일까지 인사동 토포하우스 갤러리

▲이현정 작가는 시카고 예술학교(School of the Art Institute of Chicago)에서 전 학년을 장학생으로 판화와 세라믹아트 공부를 마쳤다. 졸업 후 한국으로 귀국해 현대 미술의 성격을 지닌 실험적인 도예작품을 꾸준히 만들어왔다. 최근 독창적인 스타일을 인정받아 California College of the Arts 대학원 과정에 전 학년 장학생으로 선발돼 오는 가을에 입학할 예정이다.


YTN PLUS(healthpluslife@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