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제주 관광객에 감사하는 여의도 거리 공연, ‘제주, 봄으로의 초대’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04-21 16:32
서울에 있는 제주 기관들이 제주관광객들에게 감사함을 전하기 위해 ‘런치 버스킹’ 즉, 거리공연에 나섰다.

오늘(21일) 오후 서울 여의도에서는 ‘제주, 봄으로의 초대’ 공연이 제주관광공사와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 제주특별자치도 서울본부 등의 주최로 열렸다.

김방훈 제주특별자치도 정무부지사는 “최근 중국의 사드 배치에 대한 보복 조치로 위기감을 느꼈지만 오히려 관광객이 늘었다”면서 “제주를 찾아준 국민들에게 힐링의 섬 제주의 선율로 보답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날 공연에서는 제주출신 핑거스타일 기타리스트 김나린의 연주를 시작으로 민요소리꾼 유현지가 ‘제주도 푸른밤’, 소리꾼 조용주와 박희원이 제주민요 ‘너영나영’ 등을 불렀다.

이어 ‘꿈에 오케스트라’가 ‘비익연리’와 ‘Prince Of Cheju’ 등을 연주했으며, 무용수 백승민 씨와 권아림 씨가 ‘제주’를 그려낸 즉흥 춤을 선보였다.

임상규 ‘꿈에 오케스트라’ 단장은 “다양한 제주의 토속문화와 국악을 중심으로 세계인이 찾는 문화관광지로 탈바꿈할 새로운 전기를 맞이하고자 기획했다”고 말했다.

‘꿈에 오케스트라’는 세계화를 추구하는 국악단체로 안산시립국악단 상임지휘자인 임상규 씨가 총연출을 맡고 있다. 제주민요와 노동요 등을 악보화하고 연주해 제주 문화의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다.


YTN PLUS(healthpluslife@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