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2016 선플활동 결산 시상
2016 선플활동 결산 시상
Posted : 2016-12-17 18:25
선플재단(이사장 민병철)은 아름다운 말을 사용해 건전한 사이버 문화를 조성하자는 취지의 '선플 운동'에 적극 참여한 학생과 지도자를 선정해 선플상을 줬다.

오늘(17일) 서울시립망우청소년수련관에서 열린 이번 시상식에서는 올해 각 학교의 동아리, 공모전, 기자단 등을 통해 선플 활동을 펼친 학생 백여 명과 이들을 이끈 지도자 30여 명이 상을 받았다.

2016 선플활동 결산 시상

특히 선플 공모전에 참가했던 학생들은 수필쓰기, UCC영상 제작, 만화 포스터 제작 등 선플을 널리 알리기 위한 활동에 앞장서 왔다.

2016 선플활동 결산 시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상을 받은 여영미 한국NGO신문 대표이사는 "언론의 책임이 큰 시기에 받은 상인 만큼 사회를 더 바른 길로 이끌겠다는 사명감이 생겼다"고 수상 소감을 말했다.

여 대표는 선플 학생 기자단 운영과 선플신문 제작에 참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2016 선플활동 결산 시상

문화체육부장관상에는 '2016 리우패럴림픽' 장애인 탁구 종목 은메달리스트인 서수현 선수가 선정됐다.

2016 선플활동 결산 시상

민병철 이사장은 "선한 댓글의 긍정적인 영향력이 전국으로 퍼지길 기대한다"며 "선플 문화가 정착될 때 까지 힘을 모으자"고 강조했다.

2016 선플활동 결산 시상

지난 2007년 창립한 '선플 재단'은 국내뿐 아니라 중국과 일본, 미국 등 해외에서도 언어문화 개선을 위한 ‘선플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현재 7천여 개 학교와 단체를 포함한 ‘선플 운동’ 회원이 63만 명에 이른다.

이번 시상 부문은 선플운동본부 이사장상, YTN PLUS 사장상, 장관상, 참모총장상, 대학 총장상 등으로 나뉘었다.

[YTN PLUS] 취재 공영주 기자, 사진 정원호 기자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