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피플앤피플] “발 각질 제거제로 ‘홈 케어’ 시장 겨냥“ 홍성원 H2컴퍼니 대표
[피플앤피플] “발 각질 제거제로 ‘홈 케어’ 시장 겨냥“ 홍성원 H2컴퍼니 대표
Posted : 2017-10-12 15:59
집에서 스스로 미용이나 건강을 관리하는 ‘홈 케어’가 주목받고 있다.

스킨케어 관리 회사인 에이치2(H2) 컴퍼니 홍성원 대표는 “예방이나 관리 차원이라면, 구지 비싼 병원이나 피부 관리 숍을 가지 않고도 집에서 부담 없이 홈 케어를 할 수 있다”고 말한다.

홍 대표는 집에서도 3단계에 걸쳐 체계적인 ‘발 각질’ 관리를 할 수 있는 제품을 최근 개발했다.

홍 대표는 “화장품 업체가 선보이는 홈 케어 기기들이 크게 성장하는 것을 보고 집에서 손쉽게 피부를 관리하는 미용 제품에 집중했다”고 설명했다.

또 “올해 말 중국과 베트남 등 해외에 먼저 진출해 한국 제품의 뛰어난 기능을 알리고 한류처럼 홈 케어 붐을 일으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피플앤피플] “발 각질 제거제로 ‘홈 케어’ 시장 겨냥“ 홍성원 H2컴퍼니 대표

다음은 홍성원 대표와의 일문일답이다.

Q. 미용 브랜드에 관심을 갖게 된 계기는?

원래는 전자회사 제조 파트에 10년간 근무했는데, 회사 사정으로 갑자기 퇴사했다. 이후 우연히 이미용 기기 제조회사에 입사해 뷰티산업 관련 조사를 하면서 화장품 시장에 대해 알게 됐다. 백화점 미용제품 매장에 홈 케어 기기 코너가 따로 마련돼 있는 것이 인상적이었다. 또 어린 아들이 아토피가 심했고 중증 질환을 겪던 가족도 있어 자연스럽게 피부에 관심이 갔다.

창업하면서 어려웠던 점은 사업 자금 확보와 인재 영입이다. 첫 제품이 나오기까지 개발과 생산에 들어가는 비용이 상당했다. 그 외에도 익숙하지 않은 상품 패키지 디자인과 제작 등으로 많은 시행착오를 겪었다. 인재 영입은 소기업이다 보니 고정비를 무한정 늘릴 수 없어서, 전문가 자문과 부문별 아웃소싱을 통해 전략적 파트너를 늘려가는 방법을 쓰고 있다.

[피플앤피플] “발 각질 제거제로 ‘홈 케어’ 시장 겨냥“ 홍성원 H2컴퍼니 대표

Q. 얼마 전 열린 '2017 대한민국 피부건강엑스포'에서 발 각질 제거 제품을 선보였다. 관람객들 반응은 어땠나?

피부과학연구재단이 주최한 이 행사는 피부 건강을 위한 올바른 관리 정보와 다양한 브랜드 상품을 알리는 자리였다. 기존에 30~40대 중심으로 팔리던 홈 케어 미용 제품들이 갈수록 연령대와 상관없이 대중화되고 있는 것을 체감했다. 흔히 ‘각질’은 얼굴에 생긴다고 알고 있는데 이번 엑스포를 통해 제가 소개한 제품은 발에 생기는 각질을 제거하는 ‘발 팩’이었다. 집에서 부담 없이 발 관리를 하고자 하는 사람들, 또 발 각질이 많이 생기기 시작하는 중장년층이 관심을 보였다. 부모를 위해 각질 제거법을 알아보러 온 사람도 많았다. 발 노출이 잦은 여름에만 발목에 차는 장신구나 발톱을 관리하는 패디큐어 등에 관심이 집중되는데, 얼굴 피부와 마친 가지로 발도 늘 관리 할 필요가 있다. 단순한 스크럽제가 아니라 필링 팩 타입으로, 양말처럼 신어서 편하게 사용하면 되고 단계별 종합 관리가 가능한 제품이 큰 호응을 얻었다.


Q. '각질'은 피부가 건조해 생기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어떤 부위에 주로 생기나?

각질은 몸 전체에 존재하며, 각질 형성세포가 분열돼 만들어진 최후의 세포층이다. 수분을 잃고 비늘처럼 얇은 조각으로 떨어져 나가는 것들을 ‘각질’이라고 한다. 마찰과 압력이 과하게 가해지는 부위인 발, 팔꿈치, 무릎, 손 등 에 잘 생긴다. 주로 주름이 겹치는 관절 부위다. 이 중 피부가 가장 두꺼워 수시로 관리하지 않으면 갈라지기 쉬운 곳이 바로 발꿈치이다. 발은 상대적으로 피지선이 없어 잘 건조해지고, 직립보행과 신발 등으로 인해 가장 외부 자극을 많이 받는 곳이다.

[피플앤피플] “발 각질 제거제로 ‘홈 케어’ 시장 겨냥“ 홍성원 H2컴퍼니 대표

Q. 발 각질을 제거할 때 주의할 점은?

발 각질 관리법은 크게 세 가지가 있다. 밤 또는 크림타입의 고보습제를 듬뿍 바르거나, 물리적 도구를 사용해 각질을 긁거나 깎아 내는 법, 그리고 발전용 스크럽제나 필링제를 사용해 각질을 탈락시키는 방법이다. 각질이 심하면 보습제만으로 효과를 보기는 어렵다. 도구를 쓰면 피부에 상처가 나 세균이 침투해 질환을 유발할 수 있다는 점이 우려된다. 저는 피부 타입과 각질 정도에 따라 스크럽제와 필링제를 보습 크림과 병행 할 것을 추천한다. 개인 차이가 있지만 관리 효과는 피부 재생 주기에 따라 한 달에서 두 달까지 유지된다.

또 처음부터 과한 필링제 보다는 순한 각질 제거제를 사용할 것을 권한다. 각질 속에는 천연 보습인자가 있어 외부 환경에 대응해 몸을 보호하고 수분 손실을 방지하는 방어막 기능과 수분을 끌어들여 피부를 윤기 있게 해 주는 순기능이 있다. 도구를 사용할 때는 발이 마른 상태에서 조금씩 문질러 제거하고, 전용 칼로 자를 경우 충분히 발을 불린 후에 사용한다. 전용 풋 팩을 사용할 때는 권장 시간을 반드시 지킨다. 어떤 방법으로 각질 제거를 하더라도 이후에는 보습 크림을 발라 준다. 필링을 하면 피부가 예민해져 있는 상태이므로 계면활성제가 들어가 있지 않은 순한 세정제를 사용한다.

[피플앤피플] “발 각질 제거제로 ‘홈 케어’ 시장 겨냥“ 홍성원 H2컴퍼니 대표

Q. 앞으로 해외 시장 진출 계획은?

저는 국내가 아닌 해외 시장에 먼저 진출한 경우이다. 한류와 더불어 성능 면에서도 한국 제품들이 인정받고 있다. 그만큼 경쟁이 치열하지만 발 각질 관리제는 희소하기에 해외에서 관심이 높다. 앞으로 홈 케어 제품이나 기기 시장은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등 IT 기술과 결합해 더욱 확대될 것으로 보고 있다.

[YTN PLUS] 취재 공영주 기자, 사진 정원호 기자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