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낚시하는 선녀들 ‘조선미녀삼총사’, 궂은 날씨 속 화기애애하게 첫 촬영 마쳐
낚시하는 선녀들 ‘조선미녀삼총사’, 궂은 날씨 속 화기애애하게 첫 촬영 마쳐
Posted : 2018-05-15 09:23
최근 UHD 전용채널 유맥스(UMAX)와 한국낚시채널(FTV)이 공동 제작하는 낚시예능 프로그램 ‘조선(釣仙)미녀삼총사’(6부작)가 타이틀을 공개하며 본격적인 촬영을 시작했다.

낚시하는 선녀들 ‘조선미녀삼총사’, 궂은 날씨 속 화기애애하게 첫 촬영 마쳐

‘조선미녀삼총사’는 세 선녀(개그맨 김민경·김지민, 걸그룹 레인보우 전 멤버 지숙)들이 옥황상제의 노여움을 사 천상계에서 인간계로 내려오게 된다.

이들이 다시 하늘로 돌아가는 단 한 가지 방법은 생선 요리를 좋아하는 옥황상제를 위해 물고기를 직접 낚아 만들어야 하는데 그 과정에서 날개옷을 얻어야 한다.

여기에 낚시에 서툰 그녀들의 낚시 도우미로 인간계의 나무꾼도 등장한다.

낚시하는 선녀들 ‘조선미녀삼총사’, 궂은 날씨 속 화기애애하게 첫 촬영 마쳐

전국적으로 비가 내린 지난 주말 강원도 고성에서 출연진을 포함한 40여 명의 제작진들은 진지하면서도 웃음꽃이 끊이지 않는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첫 촬영을 진행했다.

낚시하는 선녀들 ‘조선미녀삼총사’, 궂은 날씨 속 화기애애하게 첫 촬영 마쳐

거진항 명태기념비에서 오프닝을 한 이들은 공현진항으로 이동해 점심과 함께 선녀 옷과 교환할 수 있는 진주를 획득하기 위한 낚시 대상어 알아맞히는 게임을 했다.

이후 숙소에서도 낚시 상식 퀴즈, 낚시 기본실력 테스트 게임 등 다양한 미션을 통해 진주를 획득했다.

낚시하는 선녀들 ‘조선미녀삼총사’, 궂은 날씨 속 화기애애하게 첫 촬영 마쳐

진주를 획득한 이들은 제작진과 현금으로 교환해 속초관광수산시장에 들러 저녁 장보기에 나섰는데 이들을 알아본 시민들로 한때 촬영이 잠시 중단되기도 했다.

때마침 날씨가 갠 다음 날 공현진항으로 이동한 이들은 난생 처음 선상낚시에 도전했는데 그녀들이 어떤 어종을 대상으로 어떤 활약을 펼쳤는지는 제작진의 함구령으로 자세히 알려지지 않았다.

낚시하는 선녀들 ‘조선미녀삼총사’, 궂은 날씨 속 화기애애하게 첫 촬영 마쳐

한편 지숙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마운 바다 앞에서’, ‘바다가 나를 부른다’ 등 몇 장의 사진을 공개해 궁금증을 더욱 유발시켰다.

낚시하는 선녀들 ‘조선미녀삼총사’, 궂은 날씨 속 화기애애하게 첫 촬영 마쳐

‘조선미녀삼총사’는 올 하반기 UHD 전용채널 유맥스(UMAX)와 FTV에서 공동 송출될 예정이다.

제공=대한민국 NO.1 낚시채널 FTV(김승수)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