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DJ DOC의 낚시형제’ 두 남자, 이하늘·정재용의 낚시 스타일 전격 분석
‘DJ DOC의 낚시형제’ 두 남자, 이하늘·정재용의 낚시 스타일 전격 분석
Posted : 2017-12-08 10:18
UHD 채널 유맥스(UMAX)와 낚시전문채널 FTV가 공동 제작한 ‘DJ DOC의 낚시형제’(이하 낚시형제)가 첫방송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형 이하늘과 동생 정재용의 낚시 스타일을 전격 분석해 본다.

‘DJ DOC의 낚시형제’ 두 남자, 이하늘·정재용의 낚시 스타일 전격 분석

‘낚시형제’ 형인 이하늘은 한마디로 집념의 프로 낚시인으로 도전 정신과 승부욕이 강한 반면 동생인 정재용은 본인이 밝힌 대로 입낚시 위주의 ‘난봉꾼’(?) 스타일로 낚시 그 자체를 즐긴다.

‘DJ DOC의 낚시형제’ 두 남자, 이하늘·정재용의 낚시 스타일 전격 분석

FTV 제작위원이면서 한국다이와 필드스탭이기도 한 이하늘은 난생 처음 광어 생미끼 대물낚시에 도전하기 위해 제주도 갯바위를 찾았다.

‘DJ DOC의 낚시형제’ 두 남자, 이하늘·정재용의 낚시 스타일 전격 분석

하지만 좋지 않은 여건 속에서 최선을 다했지만 파도와 너울이 너무 세서 제대로 승부도 걸어보지 못하고 아쉽게 발걸음을 돌려야 했다.

‘DJ DOC의 낚시형제’ 두 남자, 이하늘·정재용의 낚시 스타일 전격 분석

그러던 차에 2달 후 조황이 살아나고 있다는 현지 소식에 한걸음 달려가 광어 생미끼 대물낚시에 재도전해 기어이 125cm 잿방어를 낚아낸 것이다.

‘DJ DOC의 낚시형제’ 두 남자, 이하늘·정재용의 낚시 스타일 전격 분석

물론 ‘난봉꾼’(?) 정재용도 몸속에 낚시인의 피가 흐르는지라 가끔 승부욕이 발동할 때가 있는데 바로 대마도 돌돔낚시에서다.

‘DJ DOC의 낚시형제’ 두 남자, 이하늘·정재용의 낚시 스타일 전격 분석

이하늘이 먼저 힘들게 돌돔을 낚아내자 이에 질세라 정재용도 멋지게 한 마리를 걸어내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려 버렸다.

‘DJ DOC의 낚시형제’ 두 남자, 이하늘·정재용의 낚시 스타일 전격 분석

이렇듯 다르면서도 비슷한 이들의 진짜 낚시 이야기는 12월 16일 밤 9시 UMAX와 FTV에서 첫 방송된다.

제공=대한민국 NO.1 낚시채널 FTV(김승수)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