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턱에서 소리 나고 아프면? 턱관절 장애 의심해야!
턱에서 소리 나고 아프면? 턱관절 장애 의심해야!
Posted : 2018-02-17 13:00
YTN PLUS와 이포치과가 공동 기획한 생활건강 프로그램 ‘헬스플러스라이프’는 오늘(17일) ‘컴퓨터 정밀 검사를 통한 비수술 턱관절 치료 알아보기’ 편을 방송했다.

이번 방송에서는 김용식 이포치과 원장이 출연해 턱관절 장애에 관해 설명했다.

김 원장은 “턱관절 장애를 방치하면 뼈가 녹아서 안면 기형이 생기고 입이 안 벌어질 수 있다”며 “근육에 통증이 생겨 제대로 씹기도 어렵다”고 말했다.

또 “턱관절 장애 유무를 검사법으로는 심리검사인 다원검사, X-ray, 영상검사가 있으며 컴퓨터 장비를 이용한 카디악(CADIAX) 정밀검사도 있다”고 설명했다.

김 원장은 “턱관절 장애는 비수술 치료로도 개선이 가능하다”며 “약물치료, 장치치료, 물리치료 등을 우선적으로 하고 심한 경우에 수술을 한다”고 강조했다.

또 “약물치료를 위해서는 소염제와 근육이완제, 항우울제 등을 쓴다”며 “물리치료로 고주파치료, 저온치료, 레이저치료를 하고, 장치치료는 턱 근육의 긴장을 줄이고 교합을 맞추기 위함이다”라고 말했다.

턱관절 장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턱이나 입을 크게 벌리지 않고, 딱딱한 음식을 씹지 않는다. 또 턱을 괴거나 이를 무는 행동을 줄이고 더운 물로 턱을 찜질해 주는 것이 좋다.

[YTN PLUS] 공영주 기자, 사진 정원호 기자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