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방치하기 쉬운 여성 질환, 질염의 원인과 예방법은?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05-07 10:00
앵커

안녕하세요. YTN 헬스플러스라이프 이윤지입니다.
질에 염증이 생기는 질염은 여성에게는 감기처럼 찾아오는 흔한 질환인데요.
방치하면 만성질환이 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질염의 예방법과 치료법을 알아보겠습니다.

-----
앵커

질염은 어떤 질환인가요?

[인터뷰 : 곽주현 청담산부인과 여성성형센터장]
질 내에 유해한 균들이 많아지면서 이로 인해 염증을 일으키는 질환입니다.
질 분비물이 많아진다거나 악취가 나거나 가려운 증상이 있을 때에는 산부인과를 방문하셔서 검진을 받으셔야 합니다.
치료를 미루면 나팔관이 막히거나 난소 기능이 떨어져 향후 임신에 안 좋은 영향을 미칠 수도 있기 때문에 반드시 조기에 치료를 받으셔야 합니다.

앵커

질염의 원인은 뭔가요?

[인터뷰]
여성의 질에는 정상적으로 젖산균이라는 좋은 균들이 상재하고 있는데 이 균은 평상시에 젖산을 분비해서 질 내 산도를 약산성으로 유지하게 됩니다.
그런데 여러 가지 원인에 의해 약산성의 평형이 깨지면, 질 내 상재하는 나쁜 균들이 과다 번식하게 되고 외부 침입에 대한 방어력이 떨어져 염증이 생기게 됩니다.
노화로 인해 질 탄력이 저하되거나 소음순 비대로 세균이 증식되기 쉬운 구조도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앵커

질염의 치료법에는 어떤 것들이 있습니까?

[인터뷰]
세균성 질염의 경우 항생제를 이용한 약물요법으로 치료하게 됩니다.
만성적으로 세균의 과다 번식이 원인이 될 수 있는 소음순 비대나 비대칭의 해부학적 요인을 교정해주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
[궁금해요!]
Q. 여성 질환을 미리 예방할 수 있는 생활습관이 있나요?

A. 평소 스키니진 등 통풍이 잘 되지 않는 옷은 오래 입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질 세정을 너무 자주 하게 되면 오히려 악영향을 끼치므로 삼가시고, 분비물이 묻은 여성용 위생 패드는 장시간 착용하시 마시고 자주 교체해야 합니다.

-----
앵커

질염은 여성들이 쉽게 걸리지만 산부인과를 찾아가지 못해 병을 키우는 경우가 많은데요.
질 분비물이 계속 발견되거나 가려움 증상이 느껴지면 발 빠르게 전문기관을 찾아가 진단 받으시기 바랍니다.
함께해 주신 여러분 고맙습니다.

-----
진행 이윤지 / 촬영·편집 박세근, 정원호, 강재연 / 구성 공영주, 강승민 / AD 송정민

-----
문의 : 청담산부인과 (02-544-7888)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