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몸캠 피싱'으로 3천여 명에 55억 뜯어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9-03 20:36
음란채팅을 하자고 속여 야한 영상을 찍도록 유도한 뒤 동영상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해 수십억 원을 뜯어낸 일당이 경찰에 무더기로 붙잡혔습니다.

강원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이른바 '몸캠 피싱'과 조건만남 사기를 벌인 혐의 등으로 중국과 국내 조직 30명을 붙잡아 6명을 구속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2월부터 6월까지 음란채팅을 하자고 속이고 야한 영상이나 사진을 찍도록 유도한 뒤 이를 유포하겠다고 협박해 3천700여 명으로부터 55억 원을 뜯어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남성들에게 악성 코드가 숨겨진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도록 한 뒤 야한 사진과 동영상을 빼내는 수법으로 범행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들은 성매매 광고를 보고 연락한 남성들로부터 보증금과 예약금 등으로 돈을 뜯어내기도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김영수[yskim24@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