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부산 해안가에 기름띠 '둥둥'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5-31 08:58
파도에 밀려온 기름띠가 해안선을 따라 둥둥 떠 있습니다.

부산 영도구 해안에서 수백 미터에 달하는 기름띠가 발견된 건 어제 새벽 5시쯤.

지나가던 어선이 해경에 신고하면서 긴급 방제작업이 시작됐습니다.

바다에 던져진 흡착포는 기름이 엉겨 붙어 금세 시커멓게 변해버립니다.

해상에서 유출된 기름띠가 해안으로 밀려들면서 일대에는 기름 냄새가 진동하고 있습니다.

해경이 기름띠의 성분을 분석해보니 선박 연료로 주로 사용되는 벙커C유였습니다.

누군가 해상에서 유출 사고를 내고도, 신고 없이 달아난 것으로 추정됩니다.

선박 운항이 잦은 부산에서는 최근 비슷한 오염 사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이달 중순 기름 섞인 폐수를 몰래 버린 예인선이 적발되는가 하면, 지난달에는 기름 혼합물과 폐수를 바다에 배출한 러시아 선박 2척도 해경 추적 끝에 잇따라 붙잡혔습니다.

해양환경관리법에 따라 폐유 등을 몰래 버리다가 적발되면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형을 받게 됩니다.

하지만 적발이 쉽지 않은 데다, 고의성이 없다고 판단될 경우 다른 나라에 비해 처벌 수위가 낮은 편입니다.

본격적인 피서철을 앞둔 만큼, 해양 오염 사고 예방을 위한 대책 마련이 필요해 보입니다.

취재기자 : 차상은
촬영기자 : 지대웅
화면제공 : 시청자·부산해양경찰서
자막뉴스 제작 : 육지혜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