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욱해서 던진 소주잔에 수억대 수입차 앞유리 파손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11-21 15:57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다른 사람이 운전 중인 수억 원대의 차량 유리를 파손한 혐의로 47살 오 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오 씨는 지난 6월 16일 밤 11시 반쯤 부산 해운대구 송정동 송정해수욕장 근처 식당에서 술을 마시다가 주변을 지나는 차량이 시끄럽다며 들고 있던 소주잔을 던져 47살 윤 모 씨 승용차 앞유리에 흠집을 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피해 차량은 수억 원대 수입 승용차로 피해자는 경찰 조사에서 차량 수리비용으로 2천만 원이 든다고 주장했습니다.

김종호 [hokim@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