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박원순, "엘리트·생활체육 통합해야"

  • 2012-11-13 17:18
  • 페이스북 보내기
  • 트위터 보내기
  • 네이트온 보내기
  • 마이피플 보내기
  • 뉴스스탠드 설정하기
  • 목록 보기
  • 인쇄하기
  • 폰트크게
  • 폰트작게
박원순 서울시장은 이르면 내년부터 시가 담당하는 엘리트 체육과 생활 체육을 통합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박 시장은 세계적인 축구 구단이자 협동조합인 FC 바르셀로나의 홈구장인 캄 노우 경기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엘리트 체육과 생활 체육이 분리돼 효율성이 떨어진다'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박 시장은 "생활 체육인 가운데 우수한 사람은 엘리트 선수로 키우고 엘리트 체육인은 자신의 능력을 생활 체육인들에게 전수하는 순환적 시스템이 바람직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새 정권이 들어서고 남북한 사이에 화해 무드가 충분히 무르익어 경평 축구가 부활하면 남북 단일팀과 FC바르셀로나 경기를 추진하는 것도 장기적으로 고려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대건 [dglee@ytn.co.kr]

☞ 언제 어디서나 뉴스가 궁금할 땐 'YTN 뉴스 앱'
[아이폰 APP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APP 다운로드↓]



YTN뉴스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