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타르에 온몸 굳어가는 강아지의 운명
    타르에 온몸 굳어가는 강아지의 운명

    뜨거운 타르 구덩이에 빠져 온몸이 타르로 굳어버린 강아지를 구하는 사람들의 따뜻한 모습이 화제다. 인도에 사는 이 강아지는 공사장에 방치된 타르에 빠진 뒤 몸이 점차 굳어 움직일 수 없게 됐다. 도로의 아스팔트를 포장할 때 사용하는 타르는 담배 속에 들어있는 대표적인 유해물질 중 하나다.

    타르에 온몸 굳어가는 강아지의 운명

    공개된 영상에서는 검은 타르를 뒤집어쓴 강아지의 온몸에 지푸라기와 흙 등 이물질이 달라 붙어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동물 구조 단체인 'Animal Aid Unlimited'의 회원 4명은 숨쉬기조차 힘겨워하는 강아지를 안전한 곳으로 옮겼다.

    타르에 온몸 굳어가는 강아지의 운명

    타르를 녹일 수 있는 식물성 기름을 가져온 그들은 3시간 동안 강아지를 마사지하며 타르 제거에 힘썼다. 긴급한 응급조치를 끝낸 이들은 이후에도 약 이틀 동안 타르 제거에 몰두한 것으로 알려진다.

    정성 어린 치료로 강아지가 건강을 되찾은 것으로 알려지자 사람들은 구조대의 따뜻한 마음에 감동했다는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YTN PLUS
    (mobilepd@ytnplus.co.kr)
    [사진 출처 = Animal Aid Unlimited, In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