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쇠파이프에 발이 붙은 참새 구한 남성
    쇠파이프에 발이 붙은 참새 구한 남성

    아이다호에 사는 한 남성이 참새를 구했다.

    1월 1일 넬슨 윌슨 씨는 물탱크 위 쇠파이프에 참새 한 마리가 발을 떼려고 날갯짓하는 모습을 보았다.

    그는 영상을 찍어 유튜브에 올렸다. 온수가 들어있는 물탱크에서 물을 마시러 온 새 중의 하나였는데, 새가 그 과정에서 발에 물이 묻어 쇠파이프에 잠깐 앉았는데도 쇠파이프에 발이 얼어붙었다는 설명도 함께 덧붙였다.

    윌슨 씨는 처음에는 새를 잡아 발 부분을 밀었지만 소용이 없었고, 결국 입김으로 새의 발과 쇠파이프 사이를 녹였다고 말했다.

    몇 초 후, 손으로 발 부분을 다시 밀자 참새는 쇠파이프에서 벗어나 날아갔고, 그는 "새해를 멋지게 맞이했다"는 인사를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