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냉동고 한파' 어제 날씨가 충격적인 이유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1-25 12:48
한강 가장자리가 다시 흐름을 멈췄습니다.

강물 위로도 얼음 덩어리가 떠다니고 강가의 돌과 나무에는 고드름이 맺혔습니다.

기온도 급강하했습니다.

서울 아침 기온은 영하 16.3도로 이번 겨울 들어 가장 낮았고 체감온도는 영하 22도까지 떨어졌습니다.

중국 베이징뿐 아니라 겨울 맹추위로 유명한 러시아 모스크바보다 더 낮았습니다.

북극에 갇혀있던 냉기가 한반도 주변으로 밀려오며 나타난 현상입니다.

북극 한기는 앞으로 이틀 정도 더 우리나라 주변에 머물 전망입니다.

오늘 서울 기온은 영하 16도, 내일은 영하 17도까지 곤두박질할 전망입니다.

주말에는 기온이 조금 오르지만, 예년보다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고, 다음 주 중반 이후 낮 기온이 영상으로 오르며 한파가 물러나겠습니다.

영하 15도를 밑도는 냉동고 한파가 기승을 부리면서 당분간 수도 계량기 파손 등 시설물 피해가 급증할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동상, 저체온증 같은 한랭 질환에 걸릴 가능성도 커 노약자는 외출을 자제하고 외출 시에는 목도리와 장갑 등 보온 장구를 꼭 갖춰야 한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하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 김진두
영상편집 : 이은경
자막뉴스 제작 : 육지혜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