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조계종, 부처님오신날 남북 공동발원문 3년 만에 채택
Posted : 2018-05-15 16:01
대한불교조계종은 오는 22일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남북 공동 발원문을 채택했다고 밝혔습니다.

조계종은 조계종 산하 민족공동체추진본부의 제안을 조선불교도연맹이 받아들여 지난주 초안을 보내왔고 조정 작업을 거쳐 오는 22일 부처님오신날 법회 때 남과 북에서 동시에 낭독하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남북 불교계가 공동발원문을 채택하기는 2015년 부처님오신날 이후 3년 만입니다.

이번 공동발원문은 판문점 선언이 남북 간 새 역사의 출발을 선포한 신호탄이라는 내용과 끊어진 민족의 혈맥을 잇는 등의 실천에 나선 남과 북의 사부대중에게 불은을 내려달라는 기원이 포함돼 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