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웹드라마 '행복한 인질' 임금체불 진정
Posted : 2017-09-12 15:14
웹 드라마 '행복한 인질'의 감독과 배우, 스태프들이 제작사를 상대로 임금 체불 진정을 냈습니다.

이들은 지난해 가을 촬영이 끝난 뒤 지금까지도 출연료와 임금을 제대로 받지 못해 제작사를 피진정으로 고용노동부 서부지청에 진정서를 제출했습니다.

드라마는 올 초 온라인 등에 공개될 예정이었지만, 편집 등 후반 작업이 제대로 진행되지 못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