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일제 숭례문 옆 신사참배등 설치
    VOD
    동영상시청 도움말
    일제강점기 일본인이 숭례문 옆에 신사참배를 유도하는 석등을 설치한 사실이 처음으로 밝혀졌습니다.

    정성길 씨가 30여년간 간직했다 이번에 처음으로 공개한 사진에는 이미 성벽이 잘려나간 숭례문 왼편 통로에 조선인이 신궁에 참배하는 길이라는 뜻의 조선신궁참도라고 쓰여진 석등이 세워져 있습니다.

    정 관장은 일제가 문을 들어서는 사람은 조선왕조에 예를 갖추고 숭배하라는 숭례문의 의미를 왜곡하고 민족정신을 말살하려는 뜻으로 이 석등을 설치하고 성벽을 없애버린 것으로 해석된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