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독일 언론 "폴크스바겐, 휘발유 차량 배기가스 장치도 조작"...당국은 부인
독일 언론 "폴크스바겐, 휘발유 차량 배기가스 장치도 조작"...당국은 부인
Posted : 2018-09-03 09:41
디젤 차량의 배기가스 장치를 조작해 논란이 됐던 독일 자동차 회사 폴크스바겐 그룹이 일부 휘발유 차량의 배기가스 장치도 조작했다는 주장이 독일 언론에 의해 제기됐습니다.

독일 일요신문 '빌트 암 존탁'은 현지 시간 2일 폴크스바겐 엔지니어들과 내부문건을 인용해, 폴크스바겐과 자회사인 아우디, 포르셰의 일부 휘발유 차량에도 불법적인 배기가스 조작 소프트웨어가 적용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신문은 자동차의 변속장치와 소프트웨어를 조작하면 차량의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실제 배출량보다 적게 표시되도록 조작될 수 있다고 전했습니다.

폴크스바겐의 대변인은 빌트 암 존탁의 보도와 관련해 수사가 진행되는 사안에는 공식적인 입장을 밝히지 않겠다면서 "새로운 사실은 없다"고 밝혔습니다.

독일자동차청도 성명에서 빌트 암 존탁이 보도한 내용은 이미 조사를 마친 사안이라며 폴크스바겐이 휘발유 차량의 배기가스를 조작했다고 볼만한 증거는 현재까지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