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오바마인데 오바마 아니다?'...'딥페이크' 영상 주의보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7-06 09:05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이, 누군가, 없는 말을 영상으로 조작해내는 상황을 경고합니다.

[오바마 전 미 대통령 (컴퓨터 변환 이미지) : 우리는 우리의 적들이, 마치 특정인이 어떤 말을 한 것처럼 조작할 수 있는 시대로 진입하고 있습니다. 실제로는 그런 말을 전혀 하지도 않았는데도 말이죠.]

그러나 이 말을 하는 영상 속 오바마조차도 진짜 오바마가 아닙니다.

실제 말의 주인공은 지금 화면의 오른편에 있는 영화감독입니다.

오바마는 이 감독이 컴퓨터로 자신의 입술 모양만 합성해 만든 이미지일 뿐입니다.

이른바 '딥 페이크(DeepFake)' 영상으로, 그렇게 첨단 기술도 아닙니다.

특정인의 표정이 다양하게 담긴 15초 분량의 원본 영상과 웹캠, '얼굴 매핑'과 목소리 변환 프로그램만 있으면, 조작이 가능합니다.

유명 영화배우의 이미지를 합성해 포르노물을 만들면서 시작된 딥페이크 영상은 갈수록 기술이 교묘해지고 있습니다.

누구나 마음만 먹으면, 이렇게 영락없는 오바마가 트럼프를 욕하는 영상을 만들 수 있다는 얘기입니다.

[오바마 전 미 대통령 (딥페이크(가짜) 영상) : 트럼프 대통령은 정말로, 완전한 머저리입니다. 물론 아시다시피 나는 이런 말을 하지 않았습니다.]

문제는 누군가 선거 전날, 악의적인 영상을 올리거나, 집단 간 갈등관계를 부추기는 등 악용 소지가 크다는 점입니다.

이런 현상이 일반화되면 나중에는 진짜 영상에 대한 신뢰성까지 떨어지는 문제도 생깁니다.

그래서 미 정부는 영상물이 가짜인지, 진짜인지를 구별하는 연구 프로그램을 진행 중입니다.

YTN 임장혁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