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동굴에서 실종된 13명, 열흘 만에 생존 확인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7-03 09:22
지난달 23일 11살부터 16살까지 청소년 축구팀 선수 12명과 20대 코치 한 명이 태국 치앙라이 주의 탐 루앙 동굴에 놀러 갔습니다.

동굴 입구에는 이들이 타고 온 자전거와 가방이 놓여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들이 동굴에 들어간 후 비가 오면서 동굴 내 물이 불어 이들은 동굴 밖으로 나오지 못하고 실종됐습니다.

당국은 천여 명의 군인과 경찰, 탐지견을 동원해 수색에 나섰습니다.

하지만 일주일 내내 폭우가 쏟아지면서 동굴 내 진입이 어려워 수색에 어려움을 겪었습니다.

수색에는 미군 인도 태평양사령부 소속 구조대원 30여 명과 영국과 중국, 필리핀, 미얀마, 라오스 구조대도 참여했습니다.

드디어 실종 열흘 만에 이들이 안전한 곳에 대피해 있다는 것을 구조 당국이 확인했습니다.

나롱싹 주지사는 잠수가 가능한 의사가 동굴로 먼저 들어가 그들의 건강 상태를 체크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지난 주말 구조 현장을 직접 방문했던 쁘라윳 짠오차 태국 총리도 구조에 동참한 국제 사회에 깊은 감사의 인사를 전했습니다.

취재기자 : 박병한
영상편집 : 최용호
자막뉴스 제작 : 육지혜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